일곱 번째 영향력

10,000

재고 있음

SKU: 125567 카테고리: 태그: , ,

설명

소개 | 일곱 번째 영향력

카프카는 보험회사 직원이었습니다. 퇴근 후에는 매일매일 밤늦도록 글을 썼습니다. 1907년에 취업해 1917년 결핵 진단을 받고도 5년을 더 다닌 후 퇴직해, 그로부터 2년 후인 1924년에 사망했습니다. 그는 평생 키친테이블라이터였던 것입니다.

‘영향력’은 키친테이블라이팅 계간지입니다. 키친테이블라이팅이란, ‘전업 작가가 아닌 사람이 일과를 마치고(그 언제라도) 부엌식탁(그 어디라도)에 앉아 써 내려간 글’을 말합니다.
일곱 번째 영향력에는 모두 다섯 명의 시인이 쓴 시 열다섯 편, 일곱 명의 소설가가 쓴 단편소설 다섯 편 / 초단편소설 두 편, 한 명의 작가가 쓴 산문 한 편, 기존 영향력 작가들에게 일과 후 글을 썼던 ‘밤의 일’이 아니라, 글쓰기 외의 생활, 직업, 하는 일 등에 대해 쓴 글을 청탁해 ‘낮의 일’라 이름 붙인, 15명의 작가가 보내준 15편의 개성있는 글을 실었습니다.

제작 | 키친테이블라이딩

좋은 글을 쓰고 또 완성했다면 누구나 지면을 얻을 수 있어야 한다는 믿음으로 영향력은 앞으로도 계속해서 키친테이블라이터들과 독자들을 위한 지면을 만들어나갈 예정입니다.영향력에 꾸준히 글을 실으며 영향력을 통해 성장해나가는 작가들 또한 기억해주세요.

영향력을 기대합니다.
우리가 당신에게 미치고.
당신이 우리에게 미치는.

#키친테이블라이딩 #영향력 #밤의출항

추가 정보

크기 148 × 210 mm
작가

출판사

쪽수

216